포미닛 출신 권소현, 영화 '그 겨울, 나는' 주연 발탁

    포미닛 출신 권소현, 영화 '그 겨울, 나는' 주연 발탁

    [일간스포츠] 입력 2020.11.24 09:3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권소현

    권소현

     
     
    배우 권소현이 영화 ‘그 겨울, 나는’에 주연으로 발탁됐다.
     
    권소현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오름은 24일 이같이 전했다.
     
    한국영화아카데미에서 제작하는 ‘그 겨울, 나는’은 돈 앞에서 강한 듯하지만 한없이 약해지는 20대 청춘 남녀의 솔직한 사랑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오성호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를 높이고 있다. 오성호 감독은 2018년 영화 ‘눈물’을 통해 서울독립영화제 최우수 단편상, 가톨릭 영화제 대상을 수상하며 다수의 작품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극 중 권소현은 남자친구 경학과 함께 생계를 꾸리기 위해 궂은 일도 마다하며 학업과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는 취업준비생 혜진 역을 맡아 20대 많은 이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아역 배우 출신이자 전 걸그룹 포미닛 멤버인 권소현은 지난 8월 첫 공포물 ‘학교기담-8년’에서 주연으로 출연하는 등 배우로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