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십세기 힛트쏭' 레전드 걸그룹의 명곡 재소환

    '이십세기 힛트쏭' 레전드 걸그룹의 명곡 재소환

    [일간스포츠] 입력 2020.12.05 09:3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이십세기 힛-트쏭

    이십세기 힛-트쏭

    '이십세기 힛트쏭'이 레전드 걸그룹들과 역대급 특집을 완성했다.

     
    4일 방송된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에서는 '입덕주의, 걸그룹 히든 띵곡 힛-트쏭 10'을 주제로 레전드 걸그룹들의 명곡들을 다시 돌아보며 특별한 추억을 소환했다.
     
    S.E.S.·핑클·베이비복스 등 단골은 제외한 다양한 걸그룹이 시청자들과 만나 의미를 더했다. 이날 1위는 쥬얼리의 2집 타이틀곡 '어게인(Again)'이 차지했다. '어게인'은 박정아·이지현·서인영·조민아, 2기 멤버들과 함께 쥬얼리라는 이름을 본격적으로 알린 노래다. 특히 서인영이 '이십세기 힛트쏭' 스튜디오를 방문해 존재감을 빛냈다. 쥬얼리의 힛트쏭들 덕분에 추억에 잠겼다는 서인영은 쥬얼리의 하이라이트 메들리를 함께하며 '니가 참 좋아'의 박수춤 '슈퍼스타(Super Star)' 털기춤,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 ET춤 등을 보여줬다.
     
    비하인드 스토리도 빼놓을 수 없었다. 뱅헤어와 하이웨이스트 등 패션 트렌드세터였던 서인영. 이 때문에 악플에 시달리기도 했다. 여기에 싸이가 직접 서인영을 모델로 개사한 '신데렐라' 숨은 이야기까지 공개하며 재미를 더했다. 쥬얼리 외에도 디바의 '그래' 슈가의 '샤인(Shine)' 비비의 '비련' 샤크라의 '헤이 유(Hey U)' 투야의 '봐' O-24의 '첫사랑' 티티마의 '마이 베이비(My Baby)' 써클 '스위티스트 러브(Sweetest Love)' 클레오 '굿 타임(Good Time)' 등 걸그룹들의 힛트쏭들이 소개돼 추억을 안겼다.
     
    비비 때문에 '우정의 무대' 야외 세트가 무너졌던 사연과 IMF로 인한 경제 불황에도 불구하고 1집으로 20만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골든디스크 인기가수상을 차지했던 디바, 데뷔 20주년을 맞이해 써클의 일본인 멤버들이 준비한 깜짝 영상 등 다양한 에피소드들이 '이십세기 힛트쏭'을 풍성하게 만들었다.
     
    방송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