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IS] 심은진♥전승빈 법적부부…베이비복스 출신 세번째 결혼

    [이슈IS] 심은진♥전승빈 법적부부…베이비복스 출신 세번째 결혼

    [일간스포츠] 입력 2021.01.13 07:5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심은진 전승빈

    심은진 전승빈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심은진이 5살 연하 전승빈과 혼인신고를 했다. 법적 부부가 됐다. 이로써 베이비복스 내 결혼을 한 세 번째 유부녀가 탄생했다.  

     
    심은진과 전승빈은 12일 결혼 사실을 밝혔다. MBC 일일극 '나쁜 사랑'을 통해 만나 동료에서 연인 관계로 발전했고 결혼까지 골인한 것. 약 8개월 열애 끝에 부부가 됐다. 심은진은 "너무 이른감이 있다고 할 수도 있지만 확신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전승빈은 "이 손을 놓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어 잡았다"라고 덧붙였다.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된 두 사람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양가 가족과 소수 지인만 초대해 간소한 서약식을 올릴 예정이다. 정확한 시기는 미정이다.  
     
    심은진 전승빈

    심은진 전승빈

    베이비복스 출신들은 맏언니 김이지를 시작으로 간미연이 결혼했다. 이어 심은진이 유부녀 대열에 합류하며 멤버들의 축하를 받게 됐다.  
     
    심은진은 지난 1998년 베이비복스로 데뷔했다. '야야야' '인형' '겟업' 등의 곡을 히트시켰고 이후 연기자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드라마 '노란 복수초' '야경꾼일지' '부잣집 아들' '빅이슈' 등에 출연했다.  
     
    전승빈은 2006년 연극 '천생연분'으로 배우 활동을 시작했다. 드라마 '애자 언니 민자' '천추태후' '대왕의 꿈' '보좌관' 시리즈 등에 출연했다. 최근작은 '나를 사랑한 스파이'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