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다해, 발레복 입고 유연한 포즈

    배다해, 발레복 입고 유연한 포즈

    [일간스포츠] 입력 2021.01.14 10:2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가수 겸 뮤지컬 배우 배다해가 자신의 몸매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배다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어나서 50kg 밑으로 내려가본 적이 거의 없음. 정말 마른 체질에 대한 환상이 있어서 말라보이는 척 하는 거 좋아하지만 사실 단 한 번도 마른 적이 없다는 거. 의상 재면 힙이 늘 38인치여서 콤플렉스였고 가리고 다니기 바쁜 20대를 보냈는데 좀 더 스스로를 예뻐해줄 걸..."이라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배다해가 발레복을 입고 유연한 포즈를 하고 있다.

    한편, 배다해는 지난 2010년 디지털 싱글 앨범 '비행 소녀'로 데뷔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