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세월 초월한 잘생김..앉아만 있어도 화보

    정우성, 세월 초월한 잘생김..앉아만 있어도 화보

    [일간스포츠] 입력 2021.02.03 14:5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정우성이 여전히 훈훈한 근황을 공개했다. 

    정우성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촬영인 듯 한 곳을 향해 시선을 모으고 집중하고 있는 정우성의 모습이 담겨 있다. 단지 의자에 앉아있을 뿐이지만 조각 같은 비주얼은 여전한 잘생김을 자랑한다. 

    이에 개그맨 김원효는 "죽기 전에 형님 한 번쯤은 뵐 순 있겠죠? 어찌 한 번을 못 마주치지..."라는 댓글로 팬심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우성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고요의 바다' 제작에 참여했다. '고요의 바다'는 필수 자원 고갈로 황폐해진 미래의 지구를 배경으로 달에 버려진 연구기지에 의문의 샘플을 회수하러 가는 정예 대원들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최주원 디지털 뉴스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