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울', 설 연휴 1위..2021년 첫 150만 돌파[공식]

    '소울', 설 연휴 1위..2021년 첫 150만 돌파[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21.02.15 08:0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소울

    소울

     
    영화 '소울(피트 닥터 감독)'이 2021년 첫 150만 관객을 돌파한 작품으로 등극했다. 여기에 4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와 함께 연일 뜨거운 흥행 릴레이를 이어가며 지난 설 연휴 4일간 27만 관객을 동원, 극장가의 따뜻한 온기를 가득 불어 넣었다.
     
    영화 '소울'이 새해 첫 150만 관객을 돌파한 작품으로 등극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설 연휴 4일간(11일부터 14일까지) 총 27만 3095명의 관객을 동원, 설 연휴 4일간 일일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한 것은 물론 개봉 후 4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굳건히 지키며 누적 관객수 156만 8219명을 동원했다.  
     
    개봉 후 꾸준히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며 침체된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 넣은 '소울'의 기적이 또 한 번 통한 유쾌한 기록이다. 설 연휴 동안 극장가는 오랜만에 활력을 찾았다.  
     
    ‘태어나기 전 세상’에서 저마다의 성격을 갖춘 영혼이 지구에서 태어나게 된다는 픽사의 재미있는 상상력에서 출발한 '소울'은 예기치 못한 사고로 영혼이 된 조와 지구에 가고 싶지 않은 영혼 22가 함께 떠나는 특별한 모험을 그린 영화.  
    '몬스터 주식회사', '업', '인사이드 아웃'의 피트 닥터 감독과 함께 캠프 파워스가 공동 연출을 맡았고 '인사이드 아웃'과 '코코' 제작진과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 '인크레더블 2', '토이 스토리 4' 등 주요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높은 완성도를 자랑한다. 또한 그래미 상 노미네이트에 빛나는 세계적인 재즈 뮤지션 존 바티스트와 영화 '소셜 네트워크'로 제83회 미 아카데미, 제68회 골든 글로브 음악상을 수상한 트렌트 레즈너와 애티커스 로스가 작품의 주요 음악을 담당했다.  
     
    개봉 후 4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 2021년 첫 150만 관객 돌파, 제78회 골든 글로브 장편 애니메이션상과 음악상에 노미네이트 되며 흥행 저력을 과시하고 있는 '소울'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중이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