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규, 학폭 의혹..네티즌 ”친구들과 몰려와 욕설” 주장

    조병규, 학폭 의혹..네티즌 ”친구들과 몰려와 욕설” 주장

    [일간스포츠] 입력 2021.02.17 08:0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조병규

    조병규

     
    배우 조병규가 학교 폭력 의혹에 휩싸였다.
     
    지난 1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조병규와 함께 뉴질랜드에서 학교를 다녔다는 한 네티즌이 그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는 주장을 담은 글을 게재했다.  
     
    네티즌은 '갑자기 날 둘러싸고 욕을 점심시간 동안 들었다. 수많은 형들 및 다양한 애들이 욕 하면서 얼굴 들이대면서 그래서 너무 당황하기도하고 학교생활 꼬였다는 생각도 들면서, '아 진짜 쉽지 않겠구나' 생각도 들고, '뭘 그렇게 잘못했다고 그냥 무시하고 간 게 이렇게까지 욕 먹어야 되는 건가' 화도 났다'고 적었다.
     
    이어 '그저 너의 과거를 묻지말고 당당하게 살았으면 좋겠다. 병규야 사과 한번하면 되는 거다'라며 '결론적으론 폭력은 쓰지 않았지. 언어폭력만 있었을 뿐'이라고 했다.  
     
    또 이 네티즌은 '저는 사실만을 말했고 이와 다를 시 조병규가 피해받은 것에 대한 모든 손해배상을 책임질 것을 약속드린다. 그냥 지켜봐 주시는게 좋을 것 같다. 다들 많은 관심주셔서 감사하다. 더 이상 이런 피해를 받는 사례들이 줄어들었으면 하는 바람 뿐이다'고 밝혔다.  
     
    조병규는 앞서 지난 2018년 제기된 학교 폭력 의혹을 부인한 바 있다. 중학교 동창이라는 네티즌의 글로 촉발된 논란에 '저는 그런 적이 없다. 제 사사로운 구설수로 인해 작품에 조금이라도 사감을 들고 피해를 끼치는 일은 죽기보다 싫다. 허무맹랑한 소문이 커진다면, 회사 통해 공식입장을 밝힐 것'이라고 대응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