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정월대보름 맞아 오곡·부럼 최대 20% 할인

    이마트, 정월대보름 맞아 오곡·부럼 최대 20% 할인

    [일간스포츠] 입력 2021.02.21 15:1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이마트가 정월 대보름인 오는 26일까지 찹쌀, 땅콩, 호두 등 총 33개 상품을 최대 28% 할인 판매하는 '정월 대보름 맞이' 행사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대표 상품으로는 '96시간 숙성한 부드러운 찰오곡밥(600g)'을 신세계 포인트카드 적립 시 20% 할인된 5584원에 선보이며, '국산부럼땅콩(250g)'과 국산부럼호두(120g)'는 포인트카드 적립 시 20% 할인해 각 5504원, 4784원에 판매한다.
     
    이마트 '건강밥 클럽' 고객을 대상으로 한 추가 쿠폰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건강밥 클럽'은 지난 11월 론칭한 이마트 오프라인 멤버쉽이다. 매달 양곡 관련 품목을 변경하며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별도의 절차 없이 이마트 앱을 통해 클럽 등록 하면 쿠폰을 받을 수 있다.
     
    오는 28일까지 건강밥 클럽을 통해 찰기장쌀, 서리태, 현미, 팥 등 영양곡 구매 시 15% 할인 쿠폰을 받을 수 있으며, 건강밥 클럽 최초 등록 고객에 한해서 양곡 전 품목 10% 할인 쿠폰도 제공한다.
     
    이처럼 이마트가 대대적으로 정월 대보름 할인 행사에 나서는 이유는 최근 양곡, 견과 가격이 급격하게 상승했기 때문이다.
     
    실제 농산물유통정보(ATKAMIS)에 따르면 지난 18일 기준 찹쌀(상, 40kg) 도매 가격은 13만1800원으로 작년(20년 2월 18일) 대비 20% 가량 상승했다. 작년에도 고시세를 기록한 국산 땅콩(상, 30kg)의 경우 40만7,000원을 기록하며 6% 인상에 그쳤지만, 평년 대비로는 38% 가량 늘었다. 팥(상, 40kg) 도매가 역시 42% 가량 증가했다.
     
    이마트는 대량 매입과 사전 기획을 통해 가격 인상폭을 최소화하고 오곡, 부럼, 건나물 등을 시세 대비 15~20% 가량 저렴하게 판매한다는 방침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올해 정월 대보름의 경우 집밥 트렌드 확산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만큼 집에서 가족끼리 소소하게 정월 대보름을 기념하려는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며 "최근 급격하게 가격이 오른 양곡, 견과 할인 행사를 통해 합리적인 가격에 정월 대보름을 보낼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