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희, 학교폭력 의혹 부인 ”허위사실 게재, 법적조치 진행”[전문]

    김동희, 학교폭력 의혹 부인 ”허위사실 게재, 법적조치 진행”[전문]

    [일간스포츠] 입력 2021.02.22 08:4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넷플릭스 '인간수업' 김동희

    넷플릭스 '인간수업' 김동희

     배우 김동희 측이 학교폭력 의혹 제기에 대해 부인했다.  
     
    김동희의 소속사 앤피오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온라인상에 유포 되고 있는 김동희와 관련한 글은 2018년에 처음 게재됐고, 당시 소속사에서 배우 본인과 학교 관계자에게 사실을 확인해 본 결과, 학교폭력과 관련된 일이 없었음을 확인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이후 자신이 피해자가 아니고 제3자라고 했던 작성자는 당시 올렸던 글을 삭제했고 더 이상 법적조치를 하지 않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3년이 지난 뒤 다시 똑같은 내용의 허위사실을 게재했다. 본 소속사는 해당 사안에 대해 법적조치를 진행할 예정이다. 사실이 아닌 일로 소속 배우가 부당하게 피해받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2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99년생 배우 김동희 학폭 가해자'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이 글에 따르면 김동희가 친구들을 때리고 괴롭히는 게 일상이었다며, 증거를 추가로 폭로하겠다고 덧붙였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이하는 김동희의 소속사 앤피오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앤피오엔터테인먼트입니다.
     
    온라인상에 유포 되고 있는 김동희와 관련 게시글에 대해 확인한 결과를 말씀드립니다.
     
    이 글은 2018년에 처음 게재 되었고, 당시 소속사에서 배우 본인과 학교 관계자에게 사실을 확인을 해 본 결과, 학폭과 관련된 일이 없었음을 확인했습니다.
     
    이후 자신이 피해자가 아니고 제3자라고 했던 작성자는 당시 올렸던 글을 삭제했고 더 이상
     
    법적조치를 하지 않았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3년이 지난 뒤 다시 똑같은 내용의 허위사실을 게재했습니다.
     
    이에 본 소속사는 해당 사안에 대해 법적조치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또한 사실이 아닌 일로 소속 배우가 부당하게 피해받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