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혜수 아냐” 여배우 학교폭력 주장 A씨, 가해자와 연락 닿았다

    ”박혜수 아냐” 여배우 학교폭력 주장 A씨, 가해자와 연락 닿았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1.02.23 07:3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박혜수

    박혜수

    배우 박혜수가 학교폭력 의혹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청순한 미모의 여배우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는 글을 올렸던 글쓴이 A씨는 박혜수가 아니라고 부인했다.  

     
    A씨는 지난 22일 '여자 연예인에게 학교폭력 당한 글 올린 사람입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그는 "박 배우를 지목한다는 글이 많아 바로잡고 싶었다. 난 어떠한 주어도, 힌트도 주지 않았고 추가글을 통해 박혜수가 아니라고 명시했는데 여론이 기울어져 글을 삭제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진짜 가해자에게 연락이 왔고 그 사람과 1대 1로 얘기했다. 지금 내 고통을 달래줄 방안을 찾고 싶다며 연락이 와 계속 연락을 이어가고 있다. 더는 추측을 그만 해달라. 난 아직도 가해자를 용서하지 않았고 상대도 그걸 인지하고 있다. 상대가 몰락하는 것보다 진정한 사과를 받고 마음의 치유를 받고 싶다"라고 했다.  
     
    앞서 해당 글쓴이는 현재 청순한 이미지로 잘 나가는 여자 배우에게 학교폭력을 당한 경험이 있다고 했다. 이후 댓글을 통해 박혜수란 추측이 이어졌고 학교폭력 논란으로 확산됐다. 박혜수의 소속사 측은 "악의적인 비방과 근거 없는 억측 및 비난 목적의 게시물이다. 허위사실이다. 강경한 법적 대응을 예고한다"라고 맞섰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