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차 캠프 만족' 류지현 LG 감독 ”연습장 워낙 좋아, 고참들에게 고맙다”

    '1차 캠프 만족' 류지현 LG 감독 ”연습장 워낙 좋아, 고참들에게 고맙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1.02.27 15:3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27일 1차 스프링캠프를 마무리한 류지현 LG 감독. LG 제공

    27일 1차 스프링캠프를 마무리한 류지현 LG 감독. LG 제공

     
    LG가 2021시즌 첫 번째 담금질을 큰 문제 없이 마무리했다.
     
    LG 구단은 27일 '이천 LG챔피언스파크에서 실시한 1차 캠프를 종료했다'고 발표했다. LG는 지난 1일부터 27일까지 류지현 감독 및 코칭스태프 18명과 선수 48명이 참가한 상태로 1차 스프링캠프를 진행했다. 해외가 아닌 국내에서 치러진 캠프라 우려의 목소리가 많았지만 차근차근 몸을 만들었다.
     
    류지현 감독은 "캠프 시작 전에는 날씨를 많이 걱정했는데 다행히 선수들이 부상 없이 모든 훈련을 정상적으로 잘 소화해서 만족스럽다. 실내 연습장 시설이 워낙 좋아서 아무 문제 없이 훈련을 잘할 수 있었다"며 "주장 김현수와 이성우·김용의·송은범·진해수 등 고참 선수들이 캠프 분위기를 잘 이끌어 줘서 정말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 이제는 경기 감각에 초점을 맞춰서 연습경기를 통해 컨디션을 끌어올리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G는 3월 2일부터 3월 17일까지 NC, 롯데, Kt, 삼성, 키움, 두산과 연습경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