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희 ”송혜교가 저를 싫어해서 사이 나빴다”

    조선희 ”송혜교가 저를 싫어해서 사이 나빴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1.04.01 09:3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사진작가 조선희가 송혜교를 언급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의뢰인으로 조선희가 출연했다.

    유명 사진작가인 만큼 유명 스타와도 친분이 두터운 조선희는 “제일 오래된 친구는 배우 이정재다”라며 “27년 됐다. 요즘도 가끔 통화한다”고 밝혔다.

    또 송혜교와 사이도 전했다. “송혜교와 처음에 사이가 좋지 않았다”라며 “송혜교가 나를 별로 안 좋아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송혜교가 스무살이었는데 젖살이 있어, 손목에 젖살 좀 가려야겠다고 했다”고 당시를 떠올히며 “혜교야 미안해”라고 말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