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중연, '로즈데이' 맞아 장미 퍼포먼스...'트로트계의 유승호' 찬사!

    김중연, '로즈데이' 맞아 장미 퍼포먼스...'트로트계의 유승호' 찬사!

    [일간스포츠] 입력 2021.05.14 21:33 수정 2021.05.15 08:0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수호천사' 김중연이 '불금'의 로즈데이에 텐션을 폭발시켰다.

    김중연은 유튜브 채널 '트롯오빠 하동근'에 게스트로 출연해 폭발적인 라이브 실력과 솔직화끈한 입담으로 팬들을 열광시켰다.

    이날 하동근은 "사전에 '김중연구소'(김중연 팬클럽) 분들의 의견을 참조해 '밸런스 게임'을 준비했다"면서 김중연과의 토크에 시동을 걸었다. 김중연은 '부먹'과 '찍먹' 중 '부먹'을 택한 뒤 "고기맛을 잘 느끼려면 탕수육은 무조건 부먹"이라고 밝혔다.

    이어 '양념치킨'과 '후라이드' 중에는 "무조건 양념이다. 내 돈내고 한번도 후라이드를 시킨 적이 없다"라면서 "P사의 양념치킨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에 하동근은 "P사 치킨 광고주님이 꼭 방송을 보시고 김중연님을 광고모델로 써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물냉'과 '비냉' 중엔 물냉을 택한 뒤 "냉면 육수를 먹기 위해서 물냉을 시킨다. 완냉해야 한다"라는 소신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하동근은 "김중연이 너무 잘생겼는데 개인적으로 워너비 연예인이 있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중연은 "유승호 배우님을 좋아한다"라고 말했다. 팬들은 채팅창에 "지진희, 유지태, 박건형 등도 닮았다"고 언급했고 "미쓰에이 수지 닮았다"는 글도 올라와 김중연을 빵 터지게 만들었다.   

    특히 김중연은 로즈데이를 맞아 팬들이 보내 준 파란색 장미꽃을 활용해 라이브 도중 꿀잼 퍼포먼스도 선보였다. 하동근이 노래할 때 옆에서 장미꽃 마이크를 만들어주는가 하면, 귀에 장미꽃을 꽂고 텐션을 폭발시켰다.

     


    나아가 김중연은 "동근이 형의 텐션이 너무나 좋다. 항상 너무 편하게 해주신다. 오늘 코인 노래방 온 것처럼 신난다"라며 하동근의 노래 '꿀맛이야'를 부르는가 하면 자신의 히트곡 '토요일 토요일 밤에'를 비롯해 진해성의 '사랑반 눈물반', 장윤정의 '사랑아' 등을 열창했다. 하동근 역시 김중연의 '수호천사'를 답가처럼 불러, 김중연을 흡족케 했다.

    한편 하동근의 유튜브 채널 '트로오빠 하동근'(구독자 3만4천명)은 매주 월-수-금 생방송으로 진행되며, 인기 트로트 가수들이 출연해 트로트 팬들의 열띤 호응을 모으고 있다.

    유예진 디지털뉴스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