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전이자 설렘”…데이식스(이븐 오브 데이) 밝힌 컴백 소감

    ”도전이자 설렘”…데이식스(이븐 오브 데이) 밝힌 컴백 소감

    [일간스포츠] 입력 2021.06.24 08: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JYP 제공

    JYP 제공

    DAY6 (Even of Day)(데이식스 (이븐 오브 데이))가 컴백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DAY6 유닛 DAY6 (Even of Day)는 7월 5일 두 번째 미니 앨범 'Right Through Me'를 발매한다. 이에 앞서 24일에는 각종 SNS 채널에 3인 단체 인트로 필름을 게재하고 약 10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가 갖는 특별한 의미를 전했다.
     
    Young K(영케이)에게 이번 앨범은 '도전'이었다. 그는 "그동안 써보지 않았던 가사, 내가 쓰지 않았을 것 같은 스타일도 시도했다"라고 밝혔다. 원필에게는 Young K가 말한 '도전'이자 '설렘'으로 자리 잡았다. 원필은 "나에게는 도전이자 설렘이다. 앨범의 주제를 정하지 않고 틀에서 벗어나서 우리가 하고 싶은 이야기를 했다. 자유가 있는 상태에서 작업해서 정말 재미있었고, 너무 만족하는 앨범이기에 설렌다"라며 남다른 애정을 내비쳤다. 
     
    막내 도운은 새 앨범을 통해 많은 것을 배웠다고 강조했다. "사운드가 좀 더 커진 느낌이다. 매 앨범마다 많이 배우고 또 새롭게 도전하는 것 같다. 앞으로도 '이건 사운드 구현을 어떻게 해야 하지?'하고 앞으로도 고민을 많이 해야 할 것 같다"라고 말하며 열의를 표현했다.
     
    DAY6 (Even of Day)의 새로운 음악적 색채를 만날 수 있는 미니 2집 'Right Through Me'에는 직관적인 제목이 시선을 붙드는 타이틀곡 '뚫고 지나가요'를 필두로 '우린', '역대급 (WALK)', '네가 원했던 것들', '비극의 결말에서', '나 홀로 집에', 'LOVE PARADE'(러브 퍼레이드)까지 총 7곡이 수록됐다. Young K와 원필은 전곡의 작사, 작곡을 맡아 깊어진 음악성을 담아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