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서신애, 강하늘 향한 애틋한 팬심 ”생일날 전화했다”

    '비스' 서신애, 강하늘 향한 애틋한 팬심 ”생일날 전화했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1.08.02 17:0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비디오스타'

    '비디오스타'

    배우 서신애가 이상형 강하늘과의 에피소드를 밝힌다.

     
    내일(3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김연자, 김윤지, 서신애, 송지인이 출연한 돌변녀 특집 '저기요... 누구세요?' 편으로 꾸며진다.
     
    이날 서신애는 배우 강하늘이 이상형이라고 밝히며 오랜 팬심을 드러낸다. 이어 떨리는 강하늘과의 첫 통화에 대해 떠올린다. 강하늘의 생일에 축하 전화를 해도 될지 무려 한 시간 동안 고민한 것. 고민 끝에 전화를 걸자 강하늘이 반갑게 받아줬다며 벅차올랐던 당시를 회상한다.  
     
    서신애는 쇠파이프를 휘두르고 주먹질도 한다고 고백해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한다. 알고 보니 4년을 배웠던 복싱과 최근 배우기 시작한 검도에 관한 이야기인 것. 이에 서신애는 직접 검도 의상과 목검을 준비해 본국검법을 선보인다. '새내기 검도사' 서신애의 검법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과거 남자친구에게 아무리 화를 내도 자신을 귀여워만 하는 것이 고민이었다고 토로한 서신애. 이에 김숙은 상대를 압도할 수 있는 동작의 포인트를 짚어준다. 이에 동작을 따라 한 서신애는 김숙에게 칭찬을 받는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