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③] 'D.P.' 한준희 감독 ”첫 회 특별출연 고경표, 실패 없는 히든카드”

    [인터뷰③] 'D.P.' 한준희 감독 ”첫 회 특별출연 고경표, 실패 없는 히든카드”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01 12:0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한준희 감독

    한준희 감독

     
     
     
    넷플릭스 시리즈 'D.P.'의 한준희 감독이 첫 회 특별출연으로 배우 고경표를 섭외한 이유를 설명했다.  
     
    한준희 감독은 1일 오전 진행된 화상 인터뷰에서 "고경표는 저에겐 히든카드다. 실패하지 않느 카드"라고 말했다.
     
    고경표는 'D.P.' 첫 회에 등장, 주인공 안준호의 DP 생활의 시작점에서 중요한 역할을 소화했다. 단 1회 출연이었으나, 많은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은 신스틸러로 활약했다.
     
    이에 한준희 감독은 "고경표가 전역한 지 얼마 안 됐다. 전역한 직후에 만나서 이번 작품의 이야기를 나눴다"며 "첫 회에 그 역할을 만들면서 본인이 겪었던 군대에서의 여러 인물이 떠올랐다더라. 재미있게 만들어볼 수 있을 거 같아 출연을 제안했다. 감사하게도 같이 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지난 8월 27일 공개된 'D.P.'는 탈영병들을 잡는 군무 이탈 체포조(D.P.) 준호와 호열이 다양한 사연을 가진 이들을 쫓으며 미처 알지 못했던 현실을 마주하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김보통 작가의 웹툰 'D.P 개의 날'을 원작으로 한다. '차이나타운', '뺑반'의 한준희 감독이 연출을 맡아 평범하지만 평범하지 않은 우리 주변의 이야기를 그린다. 정해인이 D.P.로 차출된 이등병 안준호로, 구교환이 D.P.조 조장 한호열로 분한다. 여기에 김성균과 손석구가 D.P. 상급자로 가세해 이야기에 풍성함을 더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사진=넷플릭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