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13kg 감량 성공 이영지 ”자본주의 깃든 다이어트”

    '라스' 13kg 감량 성공 이영지 ”자본주의 깃든 다이어트”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15 09:1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라디오스타' 이영지

    '라디오스타' 이영지

    스무 살 래퍼 이영지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13kg 감량 다이어트 후기를 들려준다.  

     
    오늘(15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형석, 에픽하이 투컷, 이하이, 이영지, 원슈타인이 함께하는 '음악왕 찐천재'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영지는 Mnet '고등래퍼3'에 출연해 최연소이자 최초 여성 우승자로 큰 주목을 받은 힙합 유망주다. 음악 활동 외에도 다양한 방송과 SNS를 통해 솔직하고 당당한 매력을 어필, MZ세대를 대표하는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했다.
     
    19살이던 지난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스무 살 버킷 리스트를 공개했던 상황. 1년 만에 성인이 되어 다시 '라디오스타'를 찾은 이영지는 과거 밝혔던 성인이 되면 하고 싶다던 로망 실현 현황을 들려준다.
     
    스무 살을 맞아 13kg를 감량했다는 이영지는 "자본이 깃든 다이어트를 했다"라며 체중 감량 후기도 가식 없이 들려준다. 무엇보다 다이어트 후 옷 스타일에 따라 주변 반응이 극과 극으로 나뉜다며 남모를 고충을 토로한다.  
     
    최근 94kg대에서 73kg까지 약 20kg 가량 체중 감량에 성공한 작곡가 김형석도 인생 첫 다이어트 후기를 들려준다. 김형석과 이영지는 다이어트 성공 외에도 또 다른 공통분모가 있다며, 급 다이어트 라이벌을 선언한다.  
     
    다양한 활동으로 폭넓게 사랑받고 있는 이영지는 스스로 연예인병에 대비 중이라고 고백한다. 연예인병을 예방하기 위해 이것을 한다며, 주변 사람들을 세뇌하는 MZ세대의 연예인병 셀프 예방법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이영지는 휴대폰 케이스를 판매해 번 수익 2억 4000만 원을 다른 사람을 돕는데 쓴 근사한 플렉스(FLEX)도 언급한다. "일부만 기부할까 살짝 고민했다"라는 귀여운 고백을 곁들이며 수익금 전액을 독거노인, 결식아동에 기부했다고 털어놔 훈훈함을 안긴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