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우파' 수혜자 노제 ”우리는 아직 끝나지 않아”

    '스우파' 수혜자 노제 ”우리는 아직 끝나지 않아”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22 09:2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노제

    노제

    안무가 노제(NO:ZE)가 끝이 아닌 새로운 도약을 예고했다.

     
    노제는 21일 티빙에서 독점 공개한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 비하인드 영상에 등장했다.
     
    '스우파' 촬영장 모습은 물론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노제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겨 탈락에 대한 시청자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탈락 발표 후 아지트에 돌아온 노제는 웨이비 리더답게 "(보여준 게 많아서) 후련하다"고 팀원들을 격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진행한 인터뷰에서는 "(탈락 후) 하루 정도는 멘붕 상태였다. 지금은 현재를 즐기고 있다. '스우파'에 대한 반응이 너무 좋아서 나오길 잘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무대 위 카리스마 넘치는 걸크러시 매력을 뽐낸 노제. 무대 아래서는 통통 튀는 반전 매력을 선사하며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노제는 "어릴 때부터 춤에 관심이 많았다. 예전에는 부모님이 춤추는 걸 싫어했다. 최근 어머니의 응원이 담긴 메시지를 받고 눈물을 흘렸다"고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끝으로 노제는 "'스우파' 촬영하면서 각자 최선을 다했고, 할 수 있는 한계를 넘어보려고 노력했다. 미션을 하면서 예민한 모습도 보였는데 힘든 내색 한번 하지 않은 팀원들에게 고맙다. '우리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전했다.
     
    노제는 첫 출연부터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하며 화제를 모았다. 중독성 강한 포인트 안무가 인상적인 '헤이 마마(Hey Mama)'는 현재까지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김진석 기자 kim.jinseok1@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