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특사' 방탄소년단, 유엔총회 마치고 금의환향

    '문화특사' 방탄소년단, 유엔총회 마치고 금의환향

    [일간스포츠] 입력 2021.09.24 08:0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그룹 방탄소년단의 지민, 제이홉, RM이 24일 새벽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참석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24

    그룹 방탄소년단의 지민, 제이홉, RM이 24일 새벽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참석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24

    그룹 방탄소년단의 정국이 24일 새벽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참석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24

    그룹 방탄소년단의 정국이 24일 새벽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참석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24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가 24일 새벽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참석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24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가 24일 새벽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참석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24

    그룹 방탄소년단이 24일 새벽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참석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입국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24

    그룹 방탄소년단이 24일 새벽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6차 유엔총회 참석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을 통해 입국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1.09.24

    그룹 방탄소년단이 문화특사 임무를 완수하고 귀국했다.
     
    24일 방탄소년단은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서의 미국 뉴욕 출장 일정을 마치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한국에 입국했다. 편안한 차림에 마스크를 착용한 멤버들은 공항 내 몰린 인파 사이로 모습을 드러냈다.
     
    이번 뉴욕 방문에서 방탄소년단은 세 번째 유엔 총회 연설을 가졌다. 제76차 유엔총회 '지속가능발전목표(SDG) 모멘트' 개회 세션 연설은 대한민국 대통령 특사로 올라 한국어로만 진행했다. 멤버 전원은 "지금의 10대, 20대들을 '코로나 로스트 제너레이션'이라고 부르기도 한다고 들었다. 다양한 기회, 시도가 필요한 시기에 길을 잃었다는 의미인데, 어른들 눈에 보이지 않는다고 해서 길을 잃었다고 할 수 있을까?"라고 질문했다. 또 "'로스트 제너레이션'이 아니라 '웰컴 제너레이션'이라는 이름이 더 잘 어울린다. 가능성과 희망을 믿으면 예상 밖의 상황에서도 길을 잃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길을 발견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세상이 멈춘 줄 알았는데 조금씩 앞으로 나아가고 있다. 모든 선택은 엔딩이 아니라, 변화의 시작이라고 믿고 있다"라고 연설을 마쳤다. 
     
    이후에는 'Permission to Dance' 퍼포먼스 영상도 공개했다. 영상은 공개 직후 인기동영상 순위에 오르는 등 전 세계 팬들의 관심을 받았다.
     
    방탄소년단은 연설 직후 문 대통령과 함께 UN 'SDG 모멘트' 인터뷰 자리에도 참석했다. 미국 ABC 방송 인터뷰 등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일정을 소화했고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과 뉴욕 한국문화원 등도 방문했다. 멤버들은 "UN 관련 일(특사 활동)을 계속하고 있는데, 정신없기는 하지만 신기한 경험들을 하고 있다"라고 팬들과 소통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