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 베일 벗는 정규 1집 '알파'…20일 정식 발매

    CL, 베일 벗는 정규 1집 '알파'…20일 정식 발매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20 09:2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CL'

    'CL'

     
    'CL'

    'CL'

    'CL'

    'CL'

    'CL'

    'CL'

     
     가수 CL이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하는 등 음악적 역량을 총동원한 앨범을 내놓는다. 
     
    20일 오후 1시 CL의 첫 솔로 정규앨범 'ALPHA'(알파)가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ALPHA'는 지난해 더욱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한차례 연기를 한 바 있기에 이번 발매는 더욱 의미가 깊다. 앨범 발매에 앞서 CL의 컴백과 'ALPHA'에 대한 포인트를 짚어봤다.
     
    CL의 새로운 청사진 'ALPHA'
     
    'ALPHA' 앨범은 2019년 발표했던 '사랑의 이름으로'과 함께 기획됐다. '사랑의 이름으로'를 통해 이채린 개인의 감정과 생각을 가감 없이 담아냄과 동시에 'ALPHA'를 통해 CL이라는 상징적인 아이콘에 대한 새로운 청사진을 그려낸 것이다.  
     
    '원조 걸크러시'라는 수식어처럼 유일무이한 독립적이고, 자유롭고, 당당함을 표현하는 새로운 유형의 걸그룹 리더의 탄생을 알린 CL은 이후의 행보는 늘 '최초' '처음'이었다.  
     
    'ALPHA'는 그런 CL의 캐릭터, 상징성을 더욱 명확하게 담아냈다. 어린 시절부터 체화해 온 힙합을 베이스로 한 다양한 변주의 음악들과 함께 주도적인 태도, 자신감, 자기 확신 등 자신의 삶의 리더인 CL의 모습들을 표현해 내며, 뮤지션 CL의 방향성을 보여준다.
     
    특히 이번 앨범을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하며 진두지휘한 CL은 피처링 없이 자신만의 목소리를 담아내 CL의 강한 정체성을 담아냈다.  
     
    경계를 허문 글로벌 음반
     
    K팝 붐이 일던 초기부터 CL은 국내의 인기를 뒤로하고 혈혈단신 미국으로 건너가 처음부터 다시 시작했다. 그 결과 한국 여성 뮤지션 최초 빌보드 핫100 입성이라는 유의미한 기록을 남겼다. 수년간 차곡차곡 쌓아 온 CL만의 글로벌 노하우는 이번 'ALPHA'에 고스란히 담아냈다.  
     
    첫 싱글 'SPICY'를 통해 대배우 John Malkovich의 내레이션을 담아낸 것은 물론 두 번째 싱글 'Lover Like Me'은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은 영국의 싱어송라이터 Anne-Marie와 작업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번 'ALPHA' 앨범의 타이틀곡이라 할 수 있는 'Tie a Cherry'는 최근 빌보드 핫100 1위에 오르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Lil Nas X & Jack Harlow의 'Industry Baby'를 작곡한 Nick Lee와 함께 했다. 또한, 뮤직비디오는 Beyonce, Billie Eilish, FKA twigs, Nicki Minaj 등 세계적인 뮤지션들과 작업한 Nick Walker, 스타일링은 전 MAISON MARGIELA의 디자이너이자 현재 TOM FORD의 수석 디자이너로 활약 중인 Alessandro Francalanci가 맡았다.
     
    이 외에도 앨범에는 새로운 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다양한 색깔을 가진 작가들이 함께해 그야말로 경계가 없는 글로벌한 음반으로 탄생했다.
     
    무대 위 독보적 존재감
     
    첫 싱글 'SPICY'로 7년여 만에 음악방송에 출연한 CL은 7년이란 시간이 무색하게 파워풀한 라이브 무대로 '원조 걸크러시'다운 카리스마를 선보인 바 있다. 이번 'ALPHA'를 통해서도 CL은 음악방송에서 차별화된 무대로 시청자들을 사로잡는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KBS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유희열의 스케치북' SBS '인기가요' 등에서 CL만이 가능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데뷔 이후 늘 차별화된 음악과 패션, 새로운 도전에 주저함 없는 모습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 온 CL은 이번 'ALPHA'로 다시 자신만의 새로운 길을 개척해나갈 계획이다. 
     
    박상우 기자 park.sangwoo1@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