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금한 이야기' ”최성봉, 여성회원한테 사귀자고”

    '궁금한 이야기' ”최성봉, 여성회원한테 사귀자고”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22 21:2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SBS

    SBS

    가수 최성봉이 거짓 암투병 논란에 숨어버렸다.
     
    22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최성봉의 가짜 암투병 논란을 취재했다. 후원금 팬카페 회원은 "최성봉이 먼저 손을 잡아서 계속 자기랑 사귀어 달라고 말했다. 여성회원이 들어오면 사귀어달라고 했다"고 증언했다.
     
    최성봉의 구애에 사귀었다는 전 여자친구는 폭력 피해를 호소했다. "밥을 먹다가 밥상을 내리치고 움츠러드니 멱살을 잡고 주먹으로 치기도 했다. 자존심을 건드렸다는 이유였다"고 했다.
     
    취재진은 최성봉의 집을 다시 방문했다. 아이스아메리카노 3잔을 최성봉 번호로 시킨 흔적도 있었다. '매니저.. 여동생'이라 본인을 소개한 여성은 취재진의 말에 서둘러 문을 닫고 사라졌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