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돈과 재결합' 황정음, 임신부다운 통통미~사모님 룩 근황

    '이영돈과 재결합' 황정음, 임신부다운 통통미~사모님 룩 근황

    [일간스포츠] 입력 2021.10.28 07:1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둘째를 임신한 황정음이 통통한 볼살로 근황을 전했다.

    그는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스마일 표정의 이모티콘을 여러 개 남기면서 근황 사진을 올려놨다.

    해당 사진에서 황정음은 화이트 의상과 럭셔리한 진주 목걸이를 착용해 우아한 매력을 발산했다. 둘째를 임신해서 그런지 통통한 미모가 친근감을 풍겼다. 황정음의 러블리한 분위기에 팬들은 "너무 귀여우시다", "둘째도 너무 예쁠 듯", "재결합 후 더욱 행복해보이시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황정음은 지난 2016년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뒀다. 이들 부부는 지난해 한 차례 파경 위기를 맞았으나 올해 7월 재결합했다. 또한 최근 둘째 자녀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