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쥐가 뜯어먹었나...총체적 난국” 송지효 팬들, 코디 규탄 성명서 발표

    ”쥐가 뜯어먹었나...총체적 난국” 송지효 팬들, 코디 규탄 성명서 발표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29 07:4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송지효 팬들이 송지효 스타일링 문제를 지적하며 성명서까지 발표했다.

    송지효 팬들은 29일 디시인사이드 갤러리를 통해 송지효의 스타일링 개선을 요구한다는 성명서를 내놨다. 해당 글에서 팬들은 "배우 송지효 스타일링에 대한 불만 및 문제 제기는 몇 년 전부터 팬들 사이에서 꾸준하게 거론됐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팬들은 조용히 응원해왔다. 작년부터 송지효 스타일링에 대한 부정적인 기사가 포털에 자주 오르내리고 있다. 실력 있고 경험이 많은 스타일리스트 교체, 콘셉트에 맞지 않는 옷 자제, 스타일링 조합 및 헤어숍 교체, 메이크업숍 교체를 요구한다"고 밝혔다.

    앞서 송지효는 지난 2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서 파격적인 쇼트커트를 시도해 화제를 모았다. 그러나 방송 직후 네티즌들은 온라인 커뮤니티 더쿠 등을 통해, 송지효의 스타일링 사진을 공유하며 "머리 쥐가 파먹었냐", "총체적 난국이다", "과거에도 런닝맨에서 앞머리 스타일 심각했다", "드라마에서도 가발 티 나더라. 코디가 안티 아니냐", "차라리 아무것도 안 한 머리가 제일 낫다", "코디가 준비해 온 의상이 멤버들이 벌칙으로 가져온 의상보다 별로였다" 등 거부감을 드러냈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