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여친과 운동 때문에 싸움? 결혼하면 체육관 차릴 것”

    김종국, ”여친과 운동 때문에 싸움? 결혼하면 체육관 차릴 것”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14 07:5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김종국이 "결혼하면 체육관을 차리겠다"며 운동에 대한 강한 신념을 드러냈다.

    그는 지난 1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MZ세대를 만난 X세대"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려놨다. 이번 영상에서 김종국은 조카이자 가수인 소야와 그 동생을 데리고 한 카페를 방문해 대화를 나눴다.

    여기서 김종국은 "여자친구와 디저트를 먹으러 (카페에) 가본 적이 한 번도 없다"며 "가로수길도 여자친구와 가 본 적 없다"고 밝혔다. 이에 소야는 "여자친구가 카페 가자고 하면 어떻게 하겠냐"고 물었고 김종국은 "오자고 하면 와야지. 다 한다"고 답했다. 

    이어 "여자친구가 있을 때 싸우는 유일한 이유가 항상 운동이었다"이라고 솔직 고백했다. 실제로 그는 여행을 가면서도 운동을 할 수 있는 곳을 알아본 뒤 그 근처에 숙소를 잡았을 정도였다고.

    김종국의 운동 열정에 놀란 조카들은 "여자친구는 (삼촌이) 운동을 할 동안 뭘 하나"라고 물었고 김종국은 "내 카드를 주면 쇼핑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조카들은 "좋은데?"라며 웃었다.

    나아가 그는 "결혼을 하겠다고 마음을 먹으면 체육관을 차려야겠다"면서 "내가 운동을 하려고. 사장이니까 가야하지 않나. 내 회사인데 하루 한번은 가야 한다. 내가 헬스장을 차리면 아내가 '가지 말라'고 할 명분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