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닉쿤, 스크린 데뷔작 ‘빛나는 졸업장’ 출연 무산

    2PM 닉쿤, 스크린 데뷔작 ‘빛나는 졸업장’ 출연 무산

    [일간스포츠] 입력 2010.03.16 10:28 수정 2010.03.16 14:0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2PM 닉쿤의 영화 '빛나는 졸업장' 출연이 무산될 전망이다.

    '빛나는 졸업장'의 제작사 기획시대의 이정룡 프로듀서는 16일 "사실 작년말 크랭크 인 예정이었지만 투자 문제로 촬영 시작도 못했다"며 "여주인공 이미숙이 드라마 두 편 출연을 앞두고 있어 두 세달 정도 후에야 진행될 수 있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현재로선 닉쿤의 출연이 부정적인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이미숙은 31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신데렐라 언니'와 5월 방송 예정인 사전제작 드라마 '버디버디'에 출연하며 현재 두 작품 촬영에 임하고 있다. 이정룡 프로듀서는 "제작 무산은 아닌 만큼 6월께 제작을 시작할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쿤의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의 한 관계자는 "사실상 출연이 어렵게 됐다. 스크린 데뷔에 기대를 품고 있던 닉쿤 본인도 아쉬워하고 있다"며 말을 아꼈다.

    '빛나는 졸업장'은 영화 '이태원 살인사건'의 이선 감독작으로 중졸 학력의 어머니가 아들의 결혼식을 앞두고 고등학교에 입학해 벌이는 좌충우돌 코미디다. 닉쿤은 반항아지만 따뜻한 심성을 지닌 둘째 아들로 캐스팅돼 화제를 모았다.

    양지원 기자 [jiwon221@joongang.co.kr]

    아유미 일본 데뷔 앨범, 오리콘 주간차트 3위 기염
    남궁민, 사우나신 명품 복사근 공개 ‘허리 부상딛고 몸짱 되기까지..’
    송윤아 “건강한 임신15주 보내는 중”
    케이트 윈슬렛, 감독 남편과의 7년 결혼생활 ‘마침표’
    타이거JK “윤미래, 웨딩드레스 못 입혀줘 마음에 걸렸다”
    ‘완소녀’ 이민정 “정경호와 뽀뽀신, 많긴 많았죠?”(인터뷰①)
    [송원섭 스핑크스] 지붕킥, 세경의 겨울은 진짜 끝났을까
    [이동현기자 블로그] ‘지붕킥’, 노래가 암시하는 결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