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한화의 폭력성을 시험하기위해 끝내기를 쳐 보았습니다’

    [포토] ‘한화의 폭력성을 시험하기위해 끝내기를 쳐 보았습니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1.09.16 22:50 수정 2011.09.16 22:5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프로야구 한화와 롯데의 경기가 16일 청주야구장에서 열렸다. 9회말 2사 1루 가르시아가 끝내기 투런홈런을 날린뒤 홈으로 들어와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임현동 기자 [hyundong30@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