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포동 '전 아내 증권사기 당해 이혼했다' 고백

    남포동 '전 아내 증권사기 당해 이혼했다' 고백

    [스타뉴스] 입력 2012.06.20 11:0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강소연인턴기자 nuvim2@]

    ⓒSBS '좋은 아침' 방송 화면


    배우 남포동이 자신의 이혼 사유를 밝혔다.

    남포동은 20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 출연해 이혼 사유를 공개했다.

    남포동은 이날 이혼사유에 대해 "10년 동안 술집을 하면서 돈을 많이 벌었었다"며 "그러나 밖으로 매일 돌아다니다 보니 집안에 신경을 못 썼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그러다 보니 아기 엄마가 증권에 손을 댔다"라며 "방송에서 얘기하면 안 되지만 사기를 당했다. 증권을 시작한 지 두 달 만에 재산과 아파트 가게까지 모두 날아갔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는 "이혼을 안 하려야 안 할 수가 없었다"며 "책임 질 능력도 없었고 그래서 정식 이혼을 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나도 부자가 될 수 있을까? 긴급 추천 스마트정보!]

    [관련 키워드] 남포동|남포동증권사기


    머니투데이가 만드는 리얼타임 연예뉴스

    제보 및 보도자료 star@mtstarnews.com<저작권자 ⓒ 머니투데이 스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