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 미료, 가사실수에 결국 '눈물 펑펑'

    '쇼미더머니' 미료, 가사실수에 결국 '눈물 펑펑'

    [스타뉴스] 입력 2012.07.14 11:3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이준엽기자 ljy0809@]

    <화면캡처=Mnet '쇼미더머니'>


    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멤버 미료가 공연 중 가사 실수로 결국 눈물을 보였다.

    지난 13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에서 미료는 '일통'으로 잘 알려진 참가자 서성조와, 그룹 에이트 멤버 이현과 함께, 가수 박정운의 '오늘 같은 밤이면'을 편곡해 무대를 올랐다.

    이날 리허설 무대에서 가사를 잊어버리는 실수를 저지른 미료는 결국 본 공연에서도 가사를 실수하며 프리스타일 랩을 선보이다 결국 공연을 중단시켜 관객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결국 무대에서 내려온 미료는 "너무 죄송하다. 전부 내 탓인 것 같다. (무대에 오르기 전) 너무 떨려서 패닉 상태였다"며 "'다시 가고 싶다'는 생각에 공연을 중단했는데 너무 이기적인 생각이었다"며 결국 눈물을 보였다.

    함께 무대에 오른 서성조 역시 "미료가 실수를 하고 내가 두 번째 실수를 한 뒤 프로 래퍼가 못되는구나하고 느꼈다"고 좌절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한편 이날 MC 스나이퍼는 신예 래퍼 권혁우와 '보이스코리아' 우승자 손승연과 함께, 린의 '사랑했잖아'를 편곡한 무대를 선보여 관객들의 큰 호응을 자아냈다.


    [나도 부자가 될 수 있을까? 긴급 추천 스마트정보!]

    [관련 키워드] 미료|서성조|일통|쇼미더머니


    머니투데이가 만드는 리얼타임 연예뉴스

    제보 및 보도자료 star@mtstarnews.com<저작권자 ⓒ 머니투데이 스타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