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화정, 고현정 성형 폭로 “눈-코 다 했다”

    최화정, 고현정 성형 폭로 “눈-코 다 했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2.07.14 15:00 수정 2012.07.14 13:4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방송인 최화정이 고현정의 성형 사실을 대신 폭로했다.

    13일 방송된 SBS '고쇼' '화려한 싱글' 오디션에는 MC 고현정과 친한 배우 윤여정과 최화정이 출연해 거침없는 폭로전을 펼쳤다.

    이날 최화정은 "현정이랑 구내식당에서 밥을 같이 먹는데 현정이가 쌍꺼풀을 해서 자국이 났더라"며 "'현정아 너 눈했어?'라고 물어보니 '언니 저 코도했어요'라고 말하더라"고 털어놨다. 고현정은 어쩔 줄 몰라하며 전전긍긍하는 모습을 보였다.

    윤여정은 "내가 쐐기를 박아줄게. 내가 고현정에게 '눈 했구나'했는데 '코도 했어요'라고 하더라"며 "참 신기한 애구나. 안했다고 달려들면 곤란하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진석 온라인 뉴스 기자 superjs@joongang.co.kr
    사진=SBS 캡처